Haru2008.01.15 12:16






질렸어...!!


한 없이 뻔뻔하고

예의도 없는 세상살이에...
정말 질려버린 것 같아.











신고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Creative Commons License

'Haru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005년 바다...  (2) 2008.01.29
뻔뻔해야 살아남는다.  (5) 2008.01.21
질렸어..  (2) 2008.01.15
기본에 충실하기로 하다!  (0) 2007.12.17
요츠바짱~  (1) 2007.12.05
성우리조트 그곳에 다녀오다~  (2) 2007.12.03
Posted by bitty

티스토리 툴바